Loading...

MAGCUL マグカル

MAGCUL(MAGNET+CULTURE)
the media for art, culture and events in Kanagawa prefecture.
(別ウィンドウで開きます。)
連続読み切りコラム『  』の虜/第5回  千葉正也『トロント』の虜
美術・写真
2015.06.03

연속 단편 칼럼 ""의 포로 / 제 5 회 치바 마사야 '토론토'의 포로

(이 페이지는 Google 자동 번역 서비스를 이용해서 작성되었기 때문에 반드시 정확한 번역이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이용 시에 이 점에 대해 양해 부탁 드립니다.)

"토론토"의 포로

"토론토"의 포로라는 하나 "토론토"에서 포로? 아니, 뭐랄까 실제 반환 티켓도 팔월 구입 버린다 것은 현실적으로 아직 잠시 여기에있어 않으면 안되는 이유로, 구속되고있는 つ う 하나 마음대로 내가 여기에있는 데요, 뭐 분위기로서는 "포로"느낌이에요.

그러한 이유에서 "I`m in TORONTO"놓친다. (아무것도 설명 할 수없는 주제에 바람만 피우는)
여기에서의 생활은 그건 뭐, 겸손하고, 학교와 같은 곳으로 다니거나 숙제를하거나하고 있습니다.
그 옆이 이상한 상황을 어떻게 든 작품을 할 수 있을까 겸허도 밤마다 종이에 샤프를 칠해도 있습니다.

그래도 가끔씩은 번화가에 놀러 가기도 합니다만 그동안해온 클럽은 매우 재미 있었다.
공유 메이트 캐나다인 커플 (스튜어디스 여자와 쿠바 계의 thug *,하지만 슈퍼 좋은 놈입니다)와 옆에 살고있는 게이 부부의 권유로 5 명으로 갔다.
가기 전에 어떤 어딘가 묻자 "드래그 퀸과 게이의 사람들이 많은 거 남미 음악을 흘리는 매우 전통있는 클럽"이라는 것. . 음 어쩐지 요소가 많은데. .
장소에 마시는 전에 마신다! 라는 것 도착하고 속공으로 샷 맥주 × 3 정도 마신 근처에서 왠지 자신이 매우 요소가 많은 복잡한 곳에있는 생각이 들어 왔습니다.
(* = 깡패 깡패의 뜻)

원래 그래서 땅땅 울리는 남미 댄스 홀 음악이라는 것이 우선 복잡.
살사 네 치는 바람 어레인지 곡에서 90 's 사우스 치키 치키 사탕무에 플라멩코 보컬 같은 것을 싣는 것으로 총 절스럽게 들리거나 やべえな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면 DJ가 변덕 태국의 옛 노래 같은 놈 의 사이 케 믹스 더블 조 같은 걸 걸린 경우 바닥에서 팔 짜보고 있던 프로 게이머 같은 놈들이 살사 단계에서 멋지게 타는. . 굉장히 えよ 너희들 진짜로.

약간 당황하면서도 "와우 좋 잖아이 클럽"데리고 게이 부부의 분을 되돌아 보면 두 사람이 마주 틈새에 다갈색의 울퉁불퉁 남자가 끼어 셋 이서 몸을 문질러 가면서 와이니하고있다. . 뭐 괜찮아 너희들이 재미뿐れば。

とにかく俺の真っ黒なビー玉みたいな綺麗な目がそこら中にコンテクストっていうんですか?いろんな歴史や物語を発見する。

たとえばこのクラブの名前「el convento rico」スペイン語、英語でいったら「the beutiful convent」日本語で言ったら「美しい女子修院」?ドラァグクイーンの人とか集まってることを考えてみると、フェミニズムの伝統みたいなのも感じる。

いきなりガチっと肩を掴まれて振り返るとモニカ・ベルッチみたいな美女、でもよく見るとガタイが全盛期のジャンボ鶴田ぐらいデカい。

すごい好感の持てる奴で、何かのダンスのステップを教えてくれたり、ショット奢ったら耳に顔を近づけて来て「ジャーラスタファーライ!*」と言って去っていった。(*=エチオピア王の名。レゲエの基本となるイデオロギー、宗教的思想)

どういう意味かよくわかんねえけど気分いいな、あの人は、まるで「ワイルドサイドを歩け」の歌詞に出てきたドラァグクイーンだR.I.Pルー・リード、そしてR.I.Pジャンボ鶴田。

感傷に浸っていると奥からブリーチ金髪南米系のおばさんが走ってきて俺にTシャツを見せてくる。

なんとそのTシャツにはおそ松くんのキャラクター『チビ太』がプリントされている。 俺が「it's tremendous!」と覚えたての単語でリアクションすると、おばさんはバイクのアクセルを回す手の動きをしながら腰をグイグイグラインドさせている。。

その後も、なにやら披露宴の二次会みたいな催しが唐突に始まったり、ロボコップみたいな仮装した人がロボダンスしたかと思ったら、お客の一人のガタイのパないおじさんにお姫様だっこされてステージを降りていったり、客全員が我が儘にに振る舞って朝になっていくのでした。

俺にはそこが社会に溜まりすぎた色んな物語を破壊する場所に見えました。

たとえば小説で読んで以来、気がつくといつも一緒に居たあの登場人物、そいつを一旦殺す場所というか。 これ読んだだけじゃ只の わやな空間としか思わないだろうけど。。

とにかくここは只のガス抜き以上の空間、妙にクリエイティブなお祭りだったのでした。

とても参考になりました、ありがとう『el convent lico』のピープル。

[以下参考までにリンクです]

그 클럽의 홈페이지 이렇게 보면 인하 싶은 좋겠다. .
http://www.elconventorico.com/

↓ "치키 치키"매단 후이를인가?
https://www.youtube.com/watch?v=WWE6SZeNgYk

↓ 플라멩코 보컬이라고하면 이것?
https://www.youtube.com/watch?v=VKtAhJPZS6o

↓ "총 절"총 성은오다 노부나가가 명명했다는 것 것 같습니다 근사
https://www.youtube.com/watch?v=OXN1nEcn73A

↓ "와일드 사이드를 걸어"아시는 바라고 생각 합니다만.
https://www.youtube.com/watch?v=5Tpe7D0aMWs

치바 마사야 (CHIBA Masaya)
1980 년 가나가와 현 요코하마시 출생. 화가

[주요 개인전]
2011
"살아 있었기 때문에보고 된 멋진 세상"슈우고아쯔 (도쿄)
"끝없이 쾌적한 생활"16 Bungee (서울)

2008
"三쯔境"슈우고아쯔 (도쿄)

[주요 그룹전]
2013-2014
"Mono No Aware. Beauty of Things. Japanese Contemporary Art '암자 (상트 페테르부르크)
"롯폰기 크로싱 2013 전시회 : 아웃 오브 의심 - 다가오는 풍경을 위해"모리 미술관 (도쿄)

2013
"예술이 있으면 II"도쿄 오페라 시티 아트 갤러리 (도쿄)
"2013 California-Pacific Triennial"Orange County Museum of Art (뉴 포트 비치, 캘리포니아)
"Re : Quest-1970 년대 이후의 일본 현대 미술 '서울 대학교 미술관 (서울)"도쿄 영상 II'도쿄도 미술관 (도쿄)

2012
"구니 사키 반도 아트 프로젝트 '구니 사키 반도 (오이타)
"Sculpture by Other Means 'ONE AND J. GALLERY (서울)

[향후 예정]
2015 년 12 월 16 일 - 2016 년 3 월 6 일 히로시마시 현대 미술관에서 (Discordant Harmony) 전

関連するURL:http://shugoarts.com/en/artists/masaya-chiba/